• 삼척시,「틈새복지 지원사업」으로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총력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0.06.01

      

     
        삼척시가 관내 법적ㆍ제도적 지원범위 밖의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대상자를 발굴해 지원하며 나눔을 통한 이웃사랑 실천으로 더불어 사는 행복한 삼척을 구현하고자 “틈새복지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삼척시는 2015년부터 강원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역연계모금「행복삼척나누미」모금운동을 전개해 확보한 모금액을 재원으로, 올해 5천만 원을 투입해 틈새복지 배분사업을 펼치게 된다.

     

    지원 사업은 생계비와 의료비, 난방비, 재해가구, 응급환자이송비 등이며 생계유지에 어려움이 있으나 공적 부조로 지원을 받을 수 없는 가구를 대상으로 1가구당 최대 100만원 지원한다.

     

     한편, ‘행복삼척 나누미’는 1계좌당 3천원을 후원하는 소액 기부제도로,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은 복지정책과나 가까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후원 참여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주민 나눔 문화 확산으로 어려운 이웃을 돕는 사회 분위기를 조성하고 적극적인 복지서비스 제공으로 취약계층 생활안정과 주민의 복지체감도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4,868개(1/487페이지)
    정치/행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