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19.09.10

     


      - 시 상 식 : 9월 9일(월) 오전 11시 / 서울 더 플라자호텔
      - 수상기관 : 지자체, 공공기관, 대기업 등 24곳 *자치단체 4곳
      - 양적·질적 고용창출 확대에 기여, ‘고용안정 부문 대상’ 선정

     

    □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2019 대한민국 고용친화 모범경영대상'에서 양적·질적 고용창출 확대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고용안정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9일 밝혔다.

     

    □ 시는 민선7기 시정의 최우선 가치를 일자리 창출에 두고 일자리 확대와 고용안정에 앞장서 왔다. 그 결과, 전국적으로 고용시장 여건이 어려운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공공 일자리 확충 노력과 민간 일자리 창출 적극 지원으로 고용률, 취업자 수, 고용보험 피보험자 수 등 모든 고용 지표가 개선되었으며

     

    □ 특히, 고용률(만15세~64세)은 최근 5년새 최고 수준인 67.5%로 나타났으며, 고용률 상승폭 또한 강원도 18개 시군 중 가장 높은 4.7%를 보여 도내 1위를 차지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 박인수 경제과장은“지난 6월‘2019 전국 지방자치단체 일자리대상’에서 고용노동부 장관상인 우수상을 수상한데 이어‘2019년 대한민국 고용친화 모범경영대상’에서 고용안정 부문 대상을 수상하면서  일자리 시책사업이 다시 한 번 대외적으로 빛을 발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일자리 창출을 위하여 각별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 한편, 대한민국 고용친화 모범경영대상은 양질의 고용 환경을 갖추고 근로자의 고용안정과 복지향상을 위해‘고용친화경영’을 하고 있는 기업 및 기관을 선정해 대한민국의 경제 발전과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모범 사례를 알리는데 목적과 의의를 두고 있다.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3,764개(1/377페이지)
    정치/행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